관광

라이큐지

2017-06-25

라이큐지는 다카하시의 중심에 위치해 있어요.최초로 어떻게 이곳에 세워졌는지는 정확히 알려져 있지 않지만 천하태평의 국가를 건설하는 염원으로 안코쿠지를 건설했던 14세기초기에 재건됐다는 것은 확실하다고 합니다.

Raikyuji Temple

이 절들의 건축은 무로마치시대의 최초의 쇼군이었던 아시카가 다카우지가 명한것이라고 합니다.그는 가마쿠라 막부의 페허에서 태어나 고 다이고 천황이 시도했으나 실패했던 절대 황제의 권력을 재창건하려고 했대요.그 절들은 고 다이고 천황때 부터 시작되어 아시카가 쇼군의 권력에 발판이 되었던 많은 내전에서 희생한 이들의 영혼을 달래기 위해 세워졌어요.
앞서 언급한 순수한 종교적인 의미보다 안코쿠지는 (재건하거나 이미 존재하는 사찰에 개명만 하는 식의)그들 가족들간의 분쟁후의 위신을 높이려는 의도로 이용됐던 거죠.
이와 같은 이념의 절들의 네트워크는 군사직들이 분열되기 쉬운 지방단체를 그들의 권력아래서 안정적으로 지배하는것을 가능하게 했을 거에요.

Photo 3 (480x640)

현재 다카하시에 있는 안코쿠지는 안코쿠 라이큐지로 개명되었어요.우에노 요리히사 시대부터요.비추지방의 영주였으며 아시카가 정부와 같이 선종의 신자로 절에 많은 재정적 지원을 한 관대한 부호가였어요.절안에는 성주에게 헌신적이었던 우에노가와 미무라가를 기리는 비석이 있어요.

Photo 6

세키가하라전쟁 후에 새로운 쇼군인 도쿠가와 이에야쓰의 명을 받은 고보리 마사쓰쿠가 비추지방을 관리하게 돼죠.후에 그의 아들인 마사카즈가 통치를 하게 됩니다.후에 그는 예술가명인 고보리 엔슈로 알려지죠.그의 아버지가 죽고 난 4년후 엔슈는 성이 너무 훼손되어 있어서 라이큐지와 아름다운 르네상스식의 정원울 개인 거주지겸 집행지로 사용했다고 하는군요.예술을 음미하며 마을을 다스린 그의 고매한 숨결이 느껴지는 곳이랍니다.

photo 5 Photo 2

이 기사는 재미있었습니까?

Loading ... Loading ...

문서의 위치